100만유튜버 유정호 도박으로 100억탕진?

0

착한 이미지, 기부천사등으로 알려진 100만유튜버 유정호의 두얼굴이 드러났다.

대형유튜버 유정호씨는 자신의 이미지를 활용해서 지인들에게 투자를 받아 총15억정도 빌린것으로 나타났다.

이 15억으로 사실상 사업을 한것이 아니라 도박을 했다는 정황이 드러나서 투자자들은 충격에 휩싸였다.

또한 유정호와 함께한 베리스토어에서 유정호의 이미지에 속아서 계약을 했는데.

뻑가 공식유튜브 채널

유정호가 ‘나는 지금 빚이있다. 하지만 이게 알려지면 너희들의 이미지도 좋지 않을거다’라면서 돈을 요구했고 그렇게 계속빌린 금액에 50억을 훌쩍 넘어간다고 한다.

하지만 결국 모든 돈을 불법 도박사이트에서 잃어버린 유정호때문에,

유정호를 지지하던 베리스토어 사장이 해임을 당하고 유정호누나와 해당 소속사 대표와의 통화 녹취록이 공개되면서 유정호의 만행이 널리 퍼지게 된다.

해당 내용은 유튜버 뻑가에 ‘100억대 사기, 선행 유튜버의 두얼굴’ 라는 영상으로 17일날 올라왔다.

누리꾼들은 ‘한국인 특징: 찬양하다가 잘못밝혀지면 나는 처음부터 외모보고 걸렀다고 함 ㅋㅋ”캬….. 통쾌하다 유정호 광신도들이랑 싸운게 3년전인데 유튜브에서 착한척 선행 컨텐츠 하는놈들은 사기꾼이다 유정호 주위이 사건들이 말이 안된다”나도 유정호 맨날 주작하는데 뭐가 재밌냐고 욕할때마다 그래도 착하잖아요!!! 선행하짆아요!! 착한 주작이라구요!!! 하길래 뭔 사이비종교인가… 했는데 ㅋㅋ 결말은 ㅋㅋ”딱 봐도 주작인게 사람이 살면서 한번 생길까말까 생길 일이 저 사람한테는 꾸준하게 일어남 ㅋㅋㅋㅋ’등 통쾌하다는 얘기가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