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매논란’ BJ케이, 허울뿐인 자숙끝에 유튜브 복귀?

0
유튜브 채널 '케이' / 크리에이터 코리아
유튜브 채널 '케이' / 크리에이터 코리아

지난 7월 남자친구가 있던 BJ열매와 바람을 피우고 그의 친언니인 히봉과도 사귀었다는 일명 ‘자매논란’ 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BJ케이가 유튜브 채널 복귀를 암시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케이’에는 “안녕하세요 케이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되었다.

해당 영상에서 BJ케이는 “넉달 전 평소 사생활과 언행이 문제가 되어 많은 시청자분들께 불편함을 드린 것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려 한다”며 영상을 이어나갔다.

케이는 앞으로의 언행과 행실에 더욱 신중하겠다는 각오와 사과의 말을 전하며 “팬분들의 관심을 더욱 소중하게 여기겠다”며 90도로 허리를 굽혀 사과했다.

하지만, 시청자들은 이와같은 사과영상에 의문을 표하고 있다. 처음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BJ케이는 “알잖아 나 원래 쓰레기인 거”등의 발언을 하였고 사실상, 유튜브 채널에 영상활동을 하지 않은 것일 뿐 아프리카TV에서는 방송을 계속 해왔기 떄문이다.

때문에 시청자들은 “누가보면 자숙하다 이제 방송하는줄” “아프리카에서 별풍받고 노래부르고 잘못한 부분으로 말장난해놓고 여기서는 죄송합니다?” 와 같이 다소 싸늘한 반을을 보였다.

BJ케이의 유튜브 복귀 소식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모인 가운데, 어떠한 행보로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돌릴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유튜브 채널 ‘케이’ / 크리에이터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