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정배우 “BJ꽃자 과거 ‘불법 성매매'” BJ꽃자 “성매매 인정”

0
21
유튜브 채널 '꽃자' / 크리에이터 코리아
유튜브 채널 '꽃자' / 크리에이터 코리아

지난 14일 유튜버 정배우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BJ꽃자 불법 성매매 과거, 4년동안 불법행위 한 사건 총 정리”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정배우는 해당 영상을 통해 “꽃자님은 지난 14년부터 17년까지 햇수로 4년간 불법 성매매를 해왔다”고 말하며, 성매매 커뮤니티 사이트에 꽃자가 자신의 신상정보를 담은 글과 사진을 게재한 정황을 폭로했다.

유튜브 채널 '정배우JungTube' / 크리에이터 코리아
유튜브 채널 ‘정배우JungTube’ / 크리에이터 코리아

논란이 일자 BJ꽃자는 15일 자신의 방송을 통해 “저는 인정을 하고 사과를 했는데, 정배우는 성적수치심을 유발했다.” “지금은 여자의 삶을 살고 사과를 했는데도 끝까지 그런다” “2016년에 방송을 시작한 이후로 단 한 번도 성매매를 한 적이 없다. 그 게시글도 찾아볼 수가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덧붙여 “과거에 이런 일을 했었고, 가족에게 알리고 싶지 않았다. 덮고싶었다. 없는 이야기를 했기 때문에 고소를 할 예정이다”라며 이를 비방한 정배우를 고소하겠다는게 꽃자의 입장이다.

이어 꽃자는 “(정배우가)다른 트렌스젠더에게도 연락을 했다더라. ‘본인에게 피해가기 싫으면 연락받으라’고 했다. 그건아닌 것 같다”며 변명하고싶지는 않다”며 잘못된 부분에 대해 시인한 뒤 끝내 눈시울을 붉혔다.

유튜브 채널 '꽃자' / 크리에이터 코리아
유튜브 채널 ‘꽃자’ / 크리에이터 코리아

꽃자는 “(성매매는)맞다. 맞으니까 해명할 게 없다. 여러분들께 미안하다. 아니라고 한 내 말을 믿은 여러분에게 미안하다” 며 “방송은 안할거다. 꼬리표 달면서까지 하고 싶지않다”고 설명했다.

BJ꽃자는 구독자수 50만명에 달하는 유명 트렌스젠터BJ로 직설적인 성격과 화법으로 심리나 성상담을 주콘텐츠로 활동하였다. 정배우는 과거 게임방송을 하다 내부고발 및 갑질피해, 유명유튜버등의 잘못을 폭로하는 영상으로 주목을 받아왔다.

https://www.youtube.com/watch?v=YwhU0pw9PKI
유튜브 채널 ‘꽃자’ / 크리에이터 코리아

LEAVE A REPLY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