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논란의 몰카BJ는 누구?

0
크리에이터 코리아
크리에이터 코리아

인터넷 개인방송 BJ가 공중화장실에서 여성들을 불법 촬영한 혐의로 구속됐다.

해당 몰카 BJ의 범죄 행각은 2년 간 이어져왔다.

서울강남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카메라 등 이용 촬영) 위반 혐의로 지난 13일 구속된 유명 BJ A씨(25)를 19일 기소의견으로 서울중앙지검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7년부터 올해 8월까지 약 2년간 공중화장실에서 여러 여성의 신체를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8월 서울 강남구의 여자 공중화장실에 몰래 들어가 자신의 휴대전화로 동영상을 촬영하다 한 여성에게 발각됐다.

A씨의 휴대전화에서 불법촬영으로 의심되는 여자화장실 촬영 영상과 성관계 동영상을 발견한 여성은 A씨를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를 압수해 디지털 포렌식으로 불법 영상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해당 BJ가 누구인지에 대해 여러 의견이 오가고 있다. 

그는 지난 10일 자신의 방송국 홈페이지에 “좋은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라는 글을 남긴 것으로 알려져 시청자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