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천국 , 본인 SNS 통해 새 프로필 공개.. ‘색 다른 매력’

0
배우 박천국이 색다른 분위기의 흑백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박천국은 지난 7월9일 본인의 SNS를 통해 “이번엔 흑백사진 ” 이라며 브이를 하고있는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흑백 프로필 사진 속 박천국은 하늘을 바라보며 옆 포즈를 취하고있는 모습, 평소와는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뽐내고 있다.


그는 2015년 MBC 주말연속극 ‘여자를 울려’ 에서 박호식 역으로 성공적인 데뷔, 그 이후 OCN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를 통해 완전 다른 캐릭터의 연기를 선보이며 짧지만 강한 임팩트를 남긴 바 있다.


이번 프로필 공개를 통해 그의 오랜 공백 이후 , 앞으로는 또 어떤 작품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박천국은 1998년생으로 올해 나이 24세이며,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를 졸업했다.